전체기사 >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광양시,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 사업 업무협약
작년보다 아이스팩 재사용 확대 추진
기사입력  2022/05/27 [10:38] 최종편집    이철훈 기자

광양시,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 사업 업무협약


[KJA뉴스통신=이철훈 기자] 지난 26일 14시 광양시청 상황실 2층에서, 광양시와 (사)전남광양기후환경네트워크는 아파트 관리소장, 수요처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작년 아이스팩 재사용 시범사업 추진 시 인력·시설 부족으로 어려움이 있었으나, 시민 호응도가 높았고 박병관 (사)전남광양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의 열정과 적극적인 추진 의지까지 더해져 올해는 더 많은 시민이 편리하게 아이스팩을 배출하고 재사용할 수 있도록 배출처를 확대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.

올해 업무협약은 (사)전남광양기후환경네트워크뿐만 아니라 배출처 20개 아파트, 수요처 5개소가 자발적으로 참여했다는 점이 특징이다.

아이스팩 충진재로 쓰이는 고흡수성수지는 미세 플라스틱의 일종으로 자연분해가 안 되고 소각도 어려우며, 그냥 버려지는 경우 하천 등으로 흘러들어 수질오염과 해양생태계 교란 문제를 발생시키는 등 심각한 환경오염을 일으킬 수 있다.

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는 환경오염을 예방하고 생활폐기물 발생량 저감에 기여할 수 있다.

김재희 자원순환과장은 “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자발·적극적인 동참을 바라며, 시에서도 자원재활용 촉진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”고 말했다.
ⓒ KJA뉴스통신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