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국소식 >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광주중앙도서관, ‘청렴 소통·공감의 날’ 시행
전 직원 참여로 소통과 공감의 청렴 문화 정착
기사입력  2020/10/29 [16:08] 최종편집    이기원 기자

광주중앙도서관, ‘청렴 소통·공감의 날’ 시행


[KJA뉴스통신] 광주중앙도서관이 청렴 문화의 정착·확산을 위해 ‘청렴 소통·공감의 날’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.

당초 2020년 상·하반기로 나눠 실시하려 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무기한 된 바 있다.

현재 광주 중앙도서관은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와 안전 수칙 준수를 전제로 12월까지 추진할 예정이다.

광주중앙도서관은 이번 ‘청렴 소통·공감의 날’을 통해 전 직원의 폭넓은 대화와 의견 교환 기회를 가져 소통과 공감의 청렴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.

또 부서 간의 정보 공유와 업무 이해를 위한 협업과 소통을 강화해 원활한 업무추진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된다.

광주중앙도서관 이랑순 관장은 “직원들이 청렴의 의미를 되새기는 가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”며 “기관의 청렴 문화를 정착시키고 내실 있는 청렴 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ⓒ KJA뉴스통신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광고
광고